[보도] 김우중씨 시민단체·네티즌 반응

자유기업원 / 2005-06-15 / 조회: 7,735       세계일보, A9면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이 5년8개월간의 해외도피 생활 끝에 14일 귀국하자 시민단체와 네티즌들은 엄정한 처벌을 촉구했지만 일각에서는 김 전 회장의 업적을 평가하고 재기할 기회를 줘야 한다는 목소리도 나오는 등 의견이 엇갈렸다.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은 성명을 내고 “검찰은 김 전 회장을 철저히 수사해 경제정의를 바로 잡는 계기로 삼아야 할 것”이라며 “특히 김 전 회장 수사와 관련해 정치권과 전 대우관련 임원·관계자, 관료 등 어떠한 세력과도 정치적 타협이나 흥정을 하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경실련은 또 “검찰은 김 전 회장뿐만 아니라 그가 대우퇴출을 막기 위해 정치권에 로비를 했다는 의혹에 대해서도 진상을 규명해야 하며 관련자들을 법에 따라 처벌하라”고 촉구했다.

참여연대 경제개혁센터 이상민 간사도 “김 전 회장에 대한 재평가 이전에 사법처리가 선행돼야 한다”며 “측근과 정치인들을 중심으로 그를 용서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있지만 용서를 받으려면 김 전 회장의 진실고백이 선행돼야 한다”고 말했다.

반면 김정호 자유기업원 원장은 “김 전 회장의 과거 행위에 대한 법적인 처리가 우선돼야 한다”면서 “하지만 옛 대우 계열사들이 적잖은 어려움을 겪는 상황에서 그 분의 경영 능력을 활용할 필요가 있는데, 이를 사장시키는 것은 손해”라고 말했다.

네티즌들도 김 전 회장의 신병처리를 놓고 사법처리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거셌지만 일부에서는 동정론도 제기되고 있다. 인터넷 포털사이트 ‘네이버’가 실시한 설문조사에서 50.8%(564명)는 김 전 회장의 사법처리를, 46.9%(520명)는 그가 국가에 이바지한 공로를 반영해야 한다고 각각 답했다. 아이디가 ‘pch323112’인 네티즌은 “경제발전을 가져오기는 했지만 (그가) 해외로 빼돌린 수천억원의 자금은 나라 경제를 후퇴시키고 국제적인 망신을 가져왔다”며 사법처리를 주장했다.

그러나 김 전 회장을 지지하는 인터넷사이트(www.hidaewoo.com) 자유게시판에 글을 남긴 ‘tellme47’라는 네티즌은 “비록 마지막에 좋지 않은 결과가 있었지만 (김 전 회장에게) 다시 기회가 온다면 또 한번 신화를 창조할 것이라고 믿는다”며 “거대한 기업, 세계적인 기업을 다시 일궈 한국경제를 일으켜 세워 달라”고 주문했다.

김재홍 기자 (hong@segye.com)

       

▲ TOP

NO. 제 목 등록일자
457 [방송] 자유기업원, "주택정책 틀 다시 짜야 한다"
자유기업원 / 2005-06-17
2005-06-17
456 [보도] 공병호 <자유기업센터 소장> .. 전경련서 독립
자유기업원 / 2005-06-17
2005-06-17
455 [보도] 공무원 재임용제 도입해야/자유기업센터 보고서
자유기업원 / 2005-06-17
2005-06-17
454 [보도] `자유기업센터' 10일 출범
자유기업원 / 2005-06-17
2005-06-17
453 [보도] 자유기업센터 10일 오전 출범
자유기업원 / 2005-06-17
2005-06-17
452 [보도] 자유기업센터 출범 /초대소장 공병호씨
자유기업원 / 2005-06-17
2005-06-17
451 [보도] 자유기업센터 10일 공식출범 /시장경제 이념 홍보
자유기업원 / 2005-06-17
2005-06-17
450 [보도] 「자유기업센터」 10일 공식출범/전경련회관서 현판식
자유기업원 / 2005-06-17
2005-06-17
449 [보도] 전경련 부설 자유기업센터 보고서
자유기업원 / 2005-06-17
2005-06-17
448 [보도] 턱없이 많은 기업임원·공무원·의원…“거품빼야 경제산다”
자유기업원 / 2005-06-17
2005-06-17
447 [보도] “국회의원·기업임원 선진국비 너무많다”
자유기업원 / 2005-06-17
2005-06-17
446 [보도] 자유기업센터 출범/시장경제 계몽사업 맡아
자유기업원 / 2005-06-17
2005-06-17
445 [보도] 기업임원·국회의원·공무원 “너무 많다”/전경련 ‘거품 제거’주장
자유기업원 / 2005-06-17
2005-06-17
444 [보도] 김우중씨 시민단체·네티즌 반응
자유기업원 / 2005-06-15
2005-06-15
443 [보도] 김우중 귀국' 네티즌ㆍ시민단체 의견 갈려
자유기업원 / 2005-06-15
2005-06-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