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경희 “ 정부서 방치한 청소년 마약 문제, 지금 막아야 한다”

자유기업원 / 2023-07-03 / 조회: 3,149       더퍼블릭

국회 여성가족위 여당 간사인 국민의힘 정경희 의원은 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청소년들의 불법 도박·마약 실태와 관련해 “문재인 정권에서 방치한 마약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며 “단순 형사법적 접근이 아닌 '치료적 사법정책’이 동반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정 의원은 3일 오후 국회 의원회관 제3세미나실에서 '청소년 마약 사범 폭증, 지금 막아야 한다’는 제하의 토론회를 열었다.

한국교육포럼, 대한민국교원조합, 국민희망교육연대, 대안연대 올바른연구소 공동주관, 자유기업원이 후원하는 이번 토론회는 초등생부터 고교생까지 연령 구분 없이 증가하고 있는 청소년 도박 중독의 실태와, 급증하는 미성년 마약사범 문제를 진단해 실효성 있는 정책 대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토론회는 좌장에 박소영 국가교육위원회 위원, 발제에 김일옥 삼육대 간호학과 교수(한국마약퇴치운동본부 이사), 박영덕 한국마약퇴치운동본부 중앙중독재활센터장, 토론에 박진실 법무법인 진실 대표변호사, 오세라비 작가('사지로 내몰린 청소년들’ 저자), 탁인경 국민희망교육연대 상임대표, 조윤희 대한민국교원조합 상임위원장이 함께했다.

개회사를 맡은 정 의원은 “불법도박과 마약은 그 자체만으로도 거대한 사회악으로 치부되지만, 정작 우리는 이런 사회악이 내 자녀 곁에 얼마나 가까이, 그리고 깊숙이 침투해 있는지 제대로 파악조차 하지 못하고 있다”며 “코로나 팬데믹을 겪으며 온라인에 더욱 몰입하게 된 청소년들이 SNS나 다크웹을 통해서, 그리고 가상화폐를 지불하는 방식으로 접하게 된 불법도박과 마약의 늪에서 빠져나오지 못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정 의원은 “19세 이하 마약사범이 2018년 119명에서 2022년 481명으로, 문재인 정권 5년 새 무려 4배나 증가했다”며 “이는 같은 기간 전체 마약사범 증가율(1만2613명→1만8395명, 45%)의 10배나 되는 수치”라고 비판했다.

또 정 의원은 “여가부가 전국 초등학교 4학년부터 고등학교 3학년까지 학생 1만 714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청소년 유해환경 실태조사’결과에서도 10명 중 1명이 '좀비마약’인 펜타닐 패치를 사용한 적이 있다고 답했다”며 “문재인 정부가 안일하게 방치하는 사이에 우리 아이들의 영혼과 육체를 잠식하는 마약 문제가 대한민국 청소년의 미래를, 나아가 대한민국의 미래를 파괴해버릴 뇌관이 돼버렸다”고 규탄했다.

끝으로 정 의원은 “윤석열 정부는 '마약과의 전쟁’을 선포했다”며 “문재인 정권에서 방치한 마약 문제를 해결하고 우리의 미래세대를 지키기 위해서는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전문적인 마약중독 예방 교육을 실시하고, '사전예방-단속-재활’까지 가능한 국가적 통합시스템을 구축해야 한다. 단순 형사법적 접근이 아닌 '치료적 사법정책’이 동반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배소현 더퍼블릭 기자

       

▲ TOP

NO. 제 목 등록일자
9225 [신간도서 출간] 노예의 길
자유기업원 / 2024-03-04
2024-03-04
9224 [논설실의 서가] 자유시장경제의 영원한 고전
자유기업원 / 2024-03-04
2024-03-04
9223 노예의 길
자유기업원 / 2024-02-29
2024-02-29
9222 자유기업원, `사회주의 계획경제의 진실` 읽기 쉽게 다듬은 『노예의 길』 개정판 출간
자유기업원 / 2024-02-28
2024-02-28
9221 리박스쿨·자유기업원, `청소년 기업탐방` 견학 프로그램 진행
자유기업원 / 2024-02-28
2024-02-28
9220 [신간] 한국 정치를 이끌 리더 정치인들의 필독서 『노예의 길』
자유기업원 / 2024-02-28
2024-02-28
9219 [신간] 노예의 길
자유기업원 / 2024-02-26
2024-02-26
9218 공정언론국민연대, "문정권 언론장악 신호탄 쏜 최명길 공천시도 반대"
자유기업원 / 2024-02-26
2024-02-26
9217 늘봄학교 지지 시민단체 출범 .. 함께행복교육봉사단 창립
자유기업원 / 2024-02-26
2024-02-26
9216 의료공백에 `원격의료` 부상, 주목받는 기업은?
자유기업원 / 2024-02-22
2024-02-22
9215 자유기업원, 심야 택시대란 타개할 `우버 허용법` 정책 제안
자유기업원 / 2024-02-13
2024-02-13
9214 앞 다퉈 외친 "기업하기 좋은 환경"…관련 제도는 여전히 `미비`
자유기업원 / 2024-02-06
2024-02-06
9213 자유기업원, “22대 국회, 노동시장 유연화로 양질의 일자리 확보해야”
자유기업원 / 2024-02-05
2024-02-05
9212 ‘매주 주말 영업’ 가능해진 대형마트, 웃을 수 있을까
자유기업원 / 2024-02-05
2024-02-05
9211 자유기업원 “비대면 진료 위해 약 배송 허용 논의돼야”
자유기업원 / 2024-02-02
2024-02-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