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FE로고
정보
네트워크
교육
FreeTube
오디오클립
도서
CFE 소개
ENG Facebook YouTube search

자유기업원 "주 52시간제, 처벌 수위 낮추고 계도기간 늘려야"

자유기업원 / 2021-08-13 / 조회: 4,019       미디어펜

[미디어펜=박규빈 기자]주 52시간 근무제 전면 시행에 따른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천편일률적인 제도 적용이 아닌 각 산업 현장에 맞는 유연 근로제를 시행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 13일 자유기업원 주최 세미나 '52시간제 전면시행의 문제점과 개선방향'에서 발언하는 허희영 한국항공대학교 경영학부 교수./사진=자유기업원 제공


재단법인 자유기업원은 13일 여의도 산림비전센터 열림홀에서 '52시간제 전면시행의 문제점과 개선방향'을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했다. 해당 세미나에서 이승길 아주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가 발표를, 허희영 한국항공대학교 경영학부 교수, 이정 한국외국어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가 토론을 맡았다.


이날 사회를 담당한 최승노 자유기업원장은 "규제가 중첩적으로 늘어나다보니 기업 현장이 활력을 잃고 있는 가운데 근로시간을 법적으로 강제 규제하겠다는 법률 만능주의적 발상은 우리 삶을 피폐하게 만들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승길 아주대 교수는 "법 개정 이후 근로시간의 개념과 산정범위, 휴식시간과의 불명확한 경계, 근로시간 측정·관리 측면에서 혼선이 빚어진다"며 "특히 코로나19 대유행 이후 많은 기업들이 코로나의 일상화에 따른 경영상 대응을 제대로 하지 못하고 있는 상황에서 영세·중소기업·산업단지 내 제조업가 근로 시간 단축에 따른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말했다. 


이 교수는 "대기업에 부여한 계도기간처럼 50인 미만 기업에도 충분한 준비시간을 부여해야 한다"며 "탄력근로제 절차 완화를 통해 코로나 일상화에 따른 근로시간제도 유연화와 재량근로시간제 대상 범위 확대 등 유연하고도 공정한 다양한 근무 방식의 실현이 필요하다"고 제안했다.


허희영 한국항공대 교수는 "지난 6월 한국경영자총협회가 5인 이상의 영세사업장을 대상으로 한 조사 결과 다수 기업들이 주 52시간 근무제에 대한 별도의 준비가 필요치 않다고 답했지만 준비가 어렵다(11.4%)거나 아예 준비를 못하고 있는(10.5%) 사업장도 상당수"라고 언급했다.


허 교수는 "공정 처리를 영위하는 소위 '뿌리 산업'의 경우 만성적인 인력난과 코로나19로 인한 외국인 근로자 입국 차단으로 인해 많은 어려움을 겪는 상황에서 주 52시간 근무제는 납품 거래 기한을 지키지 못하는 결과를 낳고 많은 사업주들을 범법자로 만들 수 있다"고 진단했다.


이어 "코로나19와 4차 산업혁명으로 인해 기업 경영의 패러다임이 급변하는 시대에서 주 52시간 근무제를 강제하는 것은 근로시간을 곧 생산력으로 보는 낡은 프레임"이라며 "정부의 과도한 노동시장 개입은 순기능보다 역기능이 더 클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정 한국외대 교수는 "일부 산업들의 경우 공사 기한 준수, 시기에 따라 달라지는 작업량 등 특수성 때문에 일괄적인 52시간제 시행이 어렵다"며 "110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이뤄진 설문조사와 현장 인터뷰 결과 52시간제 시행으로 인해 많은 기업들이 임금감소로 인한 숙련 인력의 이탈과 연장근로 수행, 신규인력 충원의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이 교수는 이어 "장시간 근로 관행을 개선하고 근로자들의 건강권 확보를 위한 취지에는 공감하나 급격한 근로시간 단축으로 인한 충격을 완화하고 탄력근로, 월·연단위 연장근로 허용 등의 보완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했다.


아울러 "코로나19의 직격탄을 맞아 주 52시간 근무제에 대비할 여유가 부족했던 중소제조업계 여건을 고려해 형사처벌 수위를 완화하고 제도 정착때까지만이라도 컨설팅과 행정지도, 과태료 부과 적용 선에서 해결함이 바람직하다"고 부연했다. 

       

▲ TOP

NO. 제 목 등록일자
8769 공정위, 최태원 회장·SK에 과징금 총 16억원 부과..."SK실트론 주식 인수 중 사업기회 제공"
자유기업원 / 2021-12-22
2021-12-22
8768 자유기업원, 공정위의 SK실트론 사건 제재 결정 `부당하다` 논평
자유기업원 / 2021-12-22
2021-12-22
8767 "최태원 회장의 SK실트론 지분 인수, 무혐의 판결해야"
자유기업원 / 2021-12-21
2021-12-21
8766 글로벌 위기 극복 광폭 행보…최태원 SK회장 `발목` 잡지 말아야
자유기업원 / 2021-12-21
2021-12-21
8765 최준선 성대 교수 "SK실트론 사건, 사업기회 아닌 책임경영"
자유기업원 / 2021-12-21
2021-12-21
8764 “최태원 회장의 SK실트론 지분 인수, 무혐의로 판결해야”
자유기업원 / 2021-12-21
2021-12-21
8763 자유기업원, 메타버스를 활용한 제26회 시장경제칼럼 공모전 시상식 개최
자유기업원 / 2021-12-20
2021-12-20
8762 에 `셀프 방패막`···"공기관 철밥통 더 단단해져"
자유기업원 / 2021-12-12
2021-12-12
8761 [생생경제] `노동이사제`..노동자의 권리 vs 경영자 고유 권한
자유기업원 / 2021-12-10
2021-12-10
8760 자유기업원 ‘아태지역의 미래를 위한 한미관계의 방향’ 세미나 개최
자유기업원 / 2021-12-10
2021-12-10
8759 자유기업원, ‘2021 자유의 밤’ 성료…자유경제입법상 등 시상
자유기업원 / 2021-12-08
2021-12-08
8758 자유기업원, `자유의 밤 시상식` 개최
자유기업원 / 2021-12-07
2021-12-07
8757 조해진 의원, 시장친화적 활동으로 `2021 자유경제입법상` 수상
자유기업원 / 2021-12-07
2021-12-07
8756 박수영 의원, 자유기업원 ‘2021 Freedom Award’ 수상
자유기업원 / 2021-12-07
2021-12-07
8755 윤창현의원, 실사구시 경제로의 전환과 복지정책 강화방안 세미나
자유기업원 / 2021-11-30
2021-11-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