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의원 정경희, 청소년 불법도박·마약근절 연속토론회 제2차 ‘청소년 마약 사범 폭증, 지금 막아야 한다’ 개최

자유기업원 / 2023-07-03 / 조회: 3,141       뉴스데일리

국회의원 정경희 주최, 한국교육포럼, 대한민국교원조합, 국민희망교육연대, (사)대안연대 올바른연구소 공동주관, 자유기업원이 후원하는 <청소년 마약 사범 폭증, 지금 막아야 한다> 토론회가 7월 3일(월) 오후 2시 국회의원회관 제3세미나실에서 개최됐다.

이번 토론회는 정경희 의원이 기획한 청소년 불법도박·마약 근절 연속토론회의 제2차 토론회로, 초등생부터 고교생까지 연령 구분 없이 증가하고 있는 청소년 도박 중독의 실태와, 급증하는 미성년 마약사범 문제를 진단해 실효성 있는 정책 대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개회사를 맡은 정경희 의원은 “불법도박과 마약은 그 자체만으로도 거대한 사회악으로 치부되지만, 정작 우리는 이런 사회악이 내 자녀 곁에 얼마나 가까이, 그리고 깊숙이 침투해 있는지 제대로 파악조차 하지 못하고 있다.”며 “코로나 팬데믹을 겪으며 온라인에 더욱 몰입하게 된 청소년들이 SNS나 다크웹을 통해서, 그리고 가상화폐를 지불하는 방식으로 접하게 된 불법도박과 마약의 늪에서 빠져나오지 못하고 있다.”고 사안의 심각성을 강조했다.

이어 정 의원은 “19세 이하 마약사범이 2018년 119명에서 2022년 481명으로, 문재인 정권 5년 새 무려 4배나 증가했다.”며 이“이는 같은 기간 전체 마약사범 증가율(1만2613명→1만8395명, 45%)의 10배나 되는 수치”라고 비판했다.

또 정 의원은 “여가부가 전국 초등학교 4학년부터 고등학교 3학년까지 학생 1만 7,14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청소년 유해환경 실태조사>결과에서도 10명 중 1명이 '좀비마약’인 펜타닐 패치를 사용한 적이 있다고 답했다.”며 “문재인 정부가 안일하게 방치하는 사이에 우리 아이들의 영혼과 육체를 잠식하는 마약 문제가 대한민국 청소년의 미래를, 나아가 대한민국의 미래를 파괴해버릴 뇌관이 되어버렸다.”고 강력히 비판했다.

끝으로 정 의원은 “윤석열 정부는 '마약과의 전쟁’을 선포했다.”며 “문재인 정권에서 방치한 마약 문제를 해결하고 우리의 미래세대를 지키기 위해서는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전문적인 마약중독 예방 교육을 실시하고, '사전예방-단속-재활’까지 가능한 국가적 통합시스템을 구축해야 한다. 단순 형사법적 접근이 아닌 '치료적 사법정책’이 동반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토론회는 좌장에 박소영(국가교육위원회 위원), 발제에 김일옥(삼육대 간호학과 교수, 한국마약퇴치운동본부 이사), 박영덕(한국마약퇴치운동본부 중앙중독재활센터장), 토론에 박진실(법무법인 진실 대표변호사), 오세라비(작가, 「사지로 내몰린 청소년들」 저자), 탁인경(국민희망교육연대 상임대표), 조윤희(대한민국교원조합 상임위원장)가 함께했다. 

박재상 뉴스데일리 기자

       

▲ TOP

NO. 제 목 등록일자
9067 “미-중 분쟁, 한국에 위기 아닌 천재일우 기회” [ER초대석]
자유기업원 / 2023-08-11
2023-08-11
9066 공언련 "국회는 문재인 정권의 언론인 학살에 대한 국정조사 나서야"
자유기업원 / 2023-08-08
2023-08-08
9065 [조형래 칼럼] 문재인 정부 시절 19일 늦어진 세금해방일
자유기업원 / 2023-08-01
2023-08-01
9064 공언련 "이동관 지명 이후 모순 보여준 언론·시민단체...간판 즉각 내려야"
자유기업원 / 2023-07-31
2023-07-31
9063 전통시장과 ‘상생’은 온데간데…식자재마트만 배불렸다
자유기업원 / 2023-07-28
2023-07-28
9062 `피터팬 증후군` 앓는 대한민국 기업들 [정밀 진단]
자유기업원 / 2023-07-28
2023-07-28
9061 `선택할 자유` 다음은 `자유헌정론`?···여름휴가 추천 도서 20선
자유기업원 / 2023-07-25
2023-07-25
9060 상생협력법, 대-중소기업 협력 위축 가능성
자유기업원 / 2023-07-25
2023-07-25
9059 중소기업 기술탈취 방지법, 대‧중기간 부작용 우려
자유기업원 / 2023-07-24
2023-07-24
9058 [김이석 칼럼] 스미스, 하이에크, 그리고 필 수상
자유기업원 / 2023-07-17
2023-07-17
9057 공영언론사 비리 늑장, 봐주기 수사 남발하는 경찰서들.
자유기업원 / 2023-07-13
2023-07-13
9056 글로벌 기업은 `감세` 경쟁…장기적으로 성장·세수 확대 기대
자유기업원 / 2023-07-13
2023-07-13
9055 상법 개정안, 주주소유권과 재산권 정면 침해
자유기업원 / 2023-07-10
2023-07-10
9054 `편파.부실.왜곡`으로 가득 채운 KBS 추적 60분
자유기업원 / 2023-07-10
2023-07-10
9053 아일랜드는 법인세 인하로 세계 최고 부자나라됐다?
자유기업원 / 2023-07-05
2023-07-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