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FE로고
정보
네트워크
교육
FreeTube
오디오클립
도서
CFE 소개
ENG Facebook YouTube search

자유기업원 “나라빚 1000조 성큰···증가 속도 세계 최고”

자유기업원 / 2021-06-17 / 조회: 4,703       뉴스웨이

2020년 정부부채 819조원

GDP 대비 비율 42.6% 기록


재단법인 자유기업원은 정부 부채 증가율이 주요 OCED 국가들과 비교해 세계 최고 수준이라고 지적했다. 코로나19로 추경 예산이 편성되면서 지난해 정부 부채가 급증했으며 2026년까지 상승세가 유지될 것이라는 전망도 내놨다.


17일 이홍주 자유기업원 인턴연구원이 작성한 '팩트&파일’ 자료에 따르면 2020년 정부 부채는 819조 원으로 GDP 대비 비율 42.6%를 기록했다. 이는 2019년 36.4%에 비해 6.2%p 증가한 수치로 이전까지 매년 2%p 내외의 증가폭을 기록한 것과는 대조적이다.


특히 2020년 이후 다섯 차례의 코로나19 관련 추가경정예산(추경) 편성으로만 정부 부채 52조 원이 추가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르면 지난해 본예산 기준으로 805조 원이었던 정부 부채는 1차 추경 후 815조 원, 2차 추경으로 819조 원, 3차 추경으로 839조 원, 4차 추경으로 846조 원으로 치솟았으며 2021년에도 본예산 대비 10조 증가한 966조 원으로 올랐다.


GDP 대비 부채 비율 역시 2020년은 본예산 기준 39.8%에서 4차 추경 이후 43.9%로 증가했고 2021년은 47.3%에서 48.2%로 상승했다.


자유기업원은 부채 비율의 빠른 증가속도를 문제로 지적했다. 한국의 GDP 대비 정부 부채 비율은 2002년부터 2020년까지 17.0%에서 48.7%로 185.7% 증가했으며 이는 OECD 주요국 중 호주와 영국에 이어 세 번째로 높은 수치라는 설명이다.


이에 따라 2026년에는 한국의 GDP 대비 정부 부채 비율이 69.7%로 2020년과 비교해 43.2% 증가할 것으로 내다보고 OECD 주요국 중 46.5%의 증가폭을 보인 체코에 이어 두 번째로 빠른 증가속도를 보일 것으로 예상했다.


자유기업원은 정부가 코로나19 사태 극복을 위해 추경 예산 편성 등 총 지출을 증가하는 방안을 도입해왔지만 이는 재정건전성 확보에 큰 걸림돌이 될 것이며 향후 청년들에게 큰 부담을 줄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정부가 천명한 '2025년까지 채무비율 60%를 기준선으로 적용하는 재정준칙’의 준수를 강조하며 확장 재정 정책에 대한 점진적 감속이 그 어느 때보다 필요한 시점이라고 꼬집었다.


임정혁 기자 dori@

       

▲ TOP

NO. 제 목 등록일자
8721 민경두 저 ‘부의 열쇠’ 2021 여름추천도서 올라
자유기업원 / 2021-07-23
2021-07-23
8720 노동시장에 공존하는 `코로나 상흔`…실업은 장기화, 기업은 자동화, 고용은 편중화
자유기업원 / 2021-07-21
2021-07-21
8719 [집중진단] 최저임금 9,160원…정부 “중소기업·소상공인·노동자 고려한 것”
자유기업원 / 2021-07-13
2021-07-13
8718 [집중진단] 소상공인 87% “최저임금 인상에 부담 느낀다”
자유기업원 / 2021-07-13
2021-07-13
8717 [논설실의 서가] `기업자본주의` 대전환 시작됐다
자유기업원 / 2021-07-12
2021-07-12
8716 자유기업원, ‘개인정보보호법 위반 처벌수위 합리화 방안’ 세미나
자유기업원 / 2021-07-07
2021-07-07
8715 자유기업원, ‘ESG 경영환경 변화와 대응전략’ 세미나 개최
자유기업원 / 2021-07-06
2021-07-06
8714 [신간] 전문가들이 바라본 ESG 열풍, `ESG 제대로 이해하기`
자유기업원 / 2021-07-01
2021-07-01
8713 세금해방일, 문재인 정권 들어 18일 늦어져
자유기업원 / 2021-07-01
2021-07-01
8712 “ESG는 또 다른 경영전략…정부 무리한 개입 말아야”
자유기업원 / 2021-06-30
2021-06-30
8711 4세대 실손보험 시대…보험사들 판매 중단 속앓이
자유기업원 / 2021-06-30
2021-06-30
8710 자유기업원 “나라빚 1000조 성큰···증가 속도 세계 최고”
자유기업원 / 2021-06-17
2021-06-17
8709 기업‧산업은행, `정부 찬스`보다 재무구조 개선 시급한 이유
자유기업원 / 2021-06-11
2021-06-11
8708 케인스 실패가 시사하는 재정확대정책의 위험
자유기업원 / 2021-06-11
2021-06-11
8707 "OECD국가 중 월등히 높은 공기업 부채...무분별한 공사채 발행 자제해야"
자유기업원 / 2021-06-11
2021-06-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