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설실의 서가] 애덤 스미스를 탐험하는 최고의 지침서

자유기업원 / 2023-11-28 / 조회: 889       디지털타임스

자유롭고 위대하게 : 애덤 스미스의 찬란한 유산

라이얀 패트릭 핸리 엮음/곽은경 외 9인 옮김/지식발전소 펴냄


'국부론'의 저자이자 '보이지 않는 손'을 창안한 경제학의 아버지로만 애덤 스미스를 알고 있다면 반쪽 짜리 지식이다. 애덤 스미스는 경제학자 이전에 철학자, 윤리학자, 수사학자요 예술의 조예 또한 깊은 르네상스 맨이었다. 책은 그의 대표적 저작들 속 역사적 맥락과 핵심 개념들, 현대에 미치는 영향 등을 짚었다.


올해는 애덤 스미스 탄생 300주년의 해였다. 세계적으로 많은 기념 행사와 학회가 열렸다. 책은 세계적 애덤 스미스 연구 학자들이 분석한 글을 모았다. 총 32명의 다양한 분야 전문가들이 참여했다. 규제, 정의, 빈곤, 불평등, 자유 등에 대한 논쟁 거리를 제공한다. 윤리학, 법학, 수사학, 예술 분야의 학자들은 물론 그밖의 다양한 분야 전문가들이 참여해 애덤 스미스를 입체적으로 조명했다. 한마디로 애덤 스미스가 다뤘던 모든 영역에서 현대를 살아가는 이들에게 유익한 현대적 의미를 추출했다.


책은 총 5부로 구성됐다. 우선 애덤 스미스 연구에서 나타나는 주요 주제들을 제시한다. 그가 살았던 18세기의 역사적 문화적 맥락을 서술한다. 2부에서는 애덤 스미스가 미덕·평등·정의·공감·존엄성 그리고 자유와 같은 비전을 추구하고자 할 때 제시한 개념들을 살폈다. 3부에선 애덤 스미스의 사상이 경제학 접근방식에 어떻게 영향을 미쳤는지, 4부에서는 어떠한 방법으로 애덤 스미스의 사상이 문학, 역사, 종교, 철학, 법학, 정치과학 등 경제학을 넘어선 다양한 학문 분야에서 채택됐고 생산적 논의를 이끌어냈는지 탐구한다. 끝으로 애덤 스미스의 사상을 통해 현대가 마주한 문제에 대한 답을 제시할 수 있는지 살폈다.


책은 재단법인 자유기업원의 단행본 출판 브랜드인 지식발전소가 자유사상의 고취를 위해 펼치는 활동의 일환으로 발행됐다.



이규화 디지털타임스 기자

       

▲ TOP

NO. 제 목 등록일자
9206 중대재해처벌법 확대 시행 `초읽기`…무엇이 문제인가
자유기업원 / 2024-01-26
2024-01-26
9205 자유기업원, “국민 안전 위해 차령 연장 법안 재검토해야”
자유기업원 / 2024-01-26
2024-01-26
9204 "노선버스 차령 연장, 서비스 질 고려 신중해야"
자유기업원 / 2024-01-26
2024-01-26
9203 자유기업원, 는 ‘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 일부개정법률안’ 재검토 요구
자유기업원 / 2024-01-25
2024-01-25
9202 자유기업원 “노선버스 차령연장, 안전 및 서비스 질 고려해야“
자유기업원 / 2024-01-25
2024-01-25
9201 [논평] 노선버스 차령 연장 `국민 안전·대중교통 서비스` 고려해야
자유기업원 / 2024-01-25
2024-01-25
9200 ‘노선버스’ 차령 연장 여객운수법 개정안 신중 고려 촉구
자유기업원 / 2024-01-25
2024-01-25
9199 자유기업원 “22대 국회, 전력시장 민간 참여 확대해야”
자유기업원 / 2024-01-25
2024-01-25
9198 자유기업원, 입법 회색지대에 놓인 공유숙박업 합리적 제도화 필요
자유기업원 / 2024-01-25
2024-01-25
9197 [포커스이슈] "노동자 우선이냐 매출이냐"…대형마트 공휴일 의무휴업 폐지에 갈등 본격화
자유기업원 / 2024-01-24
2024-01-24
9196 대형마트 일요일 영업 가능해진다…업계 “상권 활성화 기대”
자유기업원 / 2024-01-24
2024-01-24
9195 대형마트, 의무휴업 폐지로 웃을까
자유기업원 / 2024-01-23
2024-01-23
9194 제4이통사 `머니게임` 돌입...수천억 혈세 퍼주기 우려도
자유기업원 / 2024-01-17
2024-01-17
9193 "`50인 미만 사업장 중대재해처벌법`이 `건설사업 확대 막는다`...안일하게 법 만들어졌다"
자유기업원 / 2024-01-17
2024-01-17
9192 자유기업원 “50인 미만 사업장, 중대재해처벌법 적용 유예해야”
자유기업원 / 2024-01-17
2024-0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