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병상총량제, 설계주의자들의 오만

장윤성 / 2019-01-09 / 조회: 230


자유가 주어진 땅에서 차이가 생기고 격차가 생기는 것은 자연의 이치입니다. 병원이 전국 골고루 생겨야 한다는 이유로 지역마다 병상의 수를 정하고 특정 지역의 병원 설립을 규제하려는 시도는 사회주의적 정책이며, 소비자가 원하는 수준의 병상이 적절한 수만큼 생겨나는 것을 막는 악법입니다.



       

▲ TOP


  • 하나님의 형상

  • 군주제에 대한 성경의 경고

  • 문케어 1년 1778억의 적자

  • 아버지만큼 될 자신이 없어요

  • 프리미엄 독서실

  • 시장의 복수, 소아용 인조혈관 부족사태

  • 만성질환관리사업

  • 왜 결정은 국가가 하는데 가난은 나의 몫인가

  • 유치원 다음은 병원이야 바보들아

  • 민사고의 독립 가능할까?

  • 서울대의대 비전 비판

  • 의료 인력 공급을 시장에 맡겨라

  • 문재인 케어의 숨겨진 목적

  • 정부보다 민간이 더 잘한다

  • DUR과 대체조제

  • 대학병원 주차하는데 30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