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우리는 아직도 사회주의의 ‘가치’에 대해서 논의하고 있는가?

Steven Greenhut / 2019-03-15 / 조회: 356

  cfe_해외칼럼_19-43.pdf


*본 내용은 아래 기사 및 칼럼 내용을 요약 번역한 내용임*
Steven Greenhut,
Why Are We Still Debating the 'Merits' of Socialism?
14 March, 2019


1970년대, 내 아버지는 당시 혁신적인 의료기술이라 불렸던 혈관 우회 수술을 받기 위해서 휴스턴으로 비행기를 타고와 30년을 더 살 수 있었다. 반면 당시 내 부인의 가족들은 소위 ‘사회주의 낙원’이라고 불리던 폴란드에 아스피린 병을 사서 보내느라 여념이 없었다. 두 개의 모습이 교차하던 당시, 나는 미국에 대비해 동유럽은 수술을 커녕, 기본적인 약품조차 없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사회주의를 이해하는 데에 있어서, 굳이 사회주의가 만들어낸 가장 최악의 것들인 굴라그(옛 소련 강제노동 수용소), 대숙청과 관련된 것까지 살펴볼 필요도 없다. 간단한 사례들로도 우리는 사회주의를 쉽게 이해할 수 있다.


1989년 보리스 옐친은 텍사스의 우주센터를 방문하다 한 식료품점을 들렀을 때의 유명한 말을 남겼다. “상점 선반 위에 쌓여있는 수백 개의 캔과 음식들을 발견했을 때, 처음으로 나는 사회주의 체제에서의 소련 인민에 대한 절망을 느끼지 않을 수 없었다.” 당시, 소련인들은 정부관료들이 파는 작은 빵 한 조각을 사기 위해 줄을 서야 했다. 사회주의의 이러한 참상을 우리 모두가 지켜봤음에도 불구하고, 왜 오늘날 일부 정치인들은 다시 사회주의를 주장하는 것인가? 소련이 붕괴한 지 28년이 지난 오늘날 말이다.


오늘날, 몇몇 진보주의자들은 자신들을 “민주적 사회주의자”들이라고 칭한다. 얼핏 들으면 친숙하고 점잖아 보이는 모습이다. 그들은 재보수를 못 받아 무너져 내리는 쿠바의 건물들과, 베네수엘라의 굶고 있는 아이들과, 캄보디아에서 벌어진 대학살은 철저히 외면한다. 반대로 그들은 공정 무역이 진행되는, 훌륭한 채식주의자들을 위한 식당과 바가 있는, 그러나 사유물은 존재하지 않는 그런 도시를 바라는 것처럼 보인다. 그러나 사회주의는 가장 아름다운 도시들도 황무지들로 바꿔버릴 뿐이다.


물론, 이전의 모든 사회주의 국가의 지도자가 사회주의를 제대로 실천하지 못했다고 주장할 수도 있다. 버락 오바마 정부 당시 국가 안보 고문은 “내 생각에 버니 샌더스의 가장 큰 과제는 이전의 부패한 사회주의에서 전환된 그 만의 사회주의 브랜드를 구축하는 것이다” 라고 말했다. 그러나 과거의 한결같은 사례들이 보여주었듯이, 사회주의의 종착점은 피할 수 없는 독재의 늪이다. 사회주의 체제의 권력의 중심은 항상 국민 개인보다 정권에 몰리기 때문이다.


항상 에어컨이 틀어져 있는 시원한 집에서, 배고픔 없이, 수많은 소비재와 전자 기기들을 다루며 자본주의의 혜택을 받고 있는 미국인들 중에서도, 사회주의 낙원을 동경하는 사람들이 존재한다는 것이 모순적이다. 그러나 이런 사람들은 실제로 우리 사회에 종종 보인다.


2013년 미국의 Salon지에서, “베네수엘라 지도자, 차베스의 경제 기적”이라는 제목으로 그의 사회주의와 재분배에 대한 사상을 지지한다는 칼럼을 썼던 것이 기억에 남는다. 4년 뒤 BBC는 “베네수엘라는 풍부한 석유 보유량에도 불구하고, 심각한 음식 부족으로 기록적인 영아 영양실조에 시달리고 있으며, 700%의 인플레이션율에 직면해있다.”고 보도했다. 아무래도 베네수엘라가 사회주의를 잘못 이해했을 수도 있다. 그러나 러시아도, 캄보디아도, 쿠바도, 그 어떤 국가도 사회주의를 제대로 실행하지 못했다고 말할 수 있겠는가? 아마도 사회주의는 인간의 본성을 고려하지 않은, 필연적인 실패로 이어지는 사상임을 사회주의자들은 알아야 할 것이다. 사회주의가 잘못되었음을 보여주는 희생자들과 증거들이 쌓여있는 2019년 오늘, 아직도 미국 사회는 사회주의에 대해 논의 중이다.


번역: 이재기
출처: https://reason.com/archives/2019/03/08/why-are-we-still-debating-the-merits-of

       

▲ TOP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자
398 애스버리 공원의 재탄생은 어떻게 사업가가 더 나은 세상을 만드는지를 보여준다
John Tamny / 2019-04-22
John Tamny 2019-04-22
397 정부가 소셜미디어 콘텐츠 수위를 규제해서는 안 되는 이유
John Samples / 2019-04-19
John Samples 2019-04-19
396 스웨덴은 사회주의 국가가 아니다
Mark J. Perry / 2019-04-18
Mark J. Perry 2019-04-18
395 대학생들은 자유라는 사상에 마음이 열려 있는가?
Sabine El-Chidiac / 2019-04-17
Sabine El-Chidiac 2019-04-17
394 경제적 권리에 대한 버니 샌더스의 생각은 봉건시대로의 회귀이다
Adam Toomey / 2019-04-16
Adam Toomey 2019-04-16
393 매일 빈곤은 줄어들고 있다. 물론 정부 덕은 아니다
Jake Grant / 2019-04-15
Jake Grant 2019-04-15
392 아니오, 대통령님. 소련은 테러와의 전쟁을 위해 아프간에 간 것이 아닐 뿐만 아니라, 그들은 ‘그 곳에 있을 권리’를 가지고 있지도 않았습니다
Marc A. Thiessen / 2019-04-12
Marc A. Thiessen 2019-04-12
391 넷플릭스는 문화를 망가뜨리고 있는가?
Pamela J. Hobart / 2019-04-11
Pamela J. Hobart 2019-04-11
390 산업혁명의 시대는 비위생적이었지만, 그 이전 시대의 유럽은 더욱 심각했다
Marian L. Tupy / 2019-04-08
Marian L. Tupy 2019-04-08
389 사회주의자로 가득 찰 프랑스의 미래는 미국이 반드시 피해야 할 모습이다
Veronique de Rugy / 2019-04-04
Veronique de Rugy 2019-04-04
388 내가 은퇴할 때가 오면 사회복지 시스템이 사라질까?
Brenton Smith / 2019-04-03
Brenton Smith 2019-04-03
387 펜타곤의 예산이 과도함에도 불구하고, 트럼프 대통령은 이를 승인하고자 한다
Hans Bader / 2019-04-02
Hans Bader 2019-04-02
386 데이터는 인간에 의해 생성되고 인간을 통해 말한다
Peter G. Klein / 2019-04-01
Peter G. Klein 2019-04-01
385 메릴랜드 주 입법부가 시간당 15$의 최저임금을 통과시키다
Hans Bader / 2019-03-29
Hans Bader 2019-03-29
384 돈은 부의 원천이 아니다
Richard M. Salsman / 2019-03-28
Richard M. Salsman 2019-03-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