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저 소득에 대한 보장은 직업의 사회적 가치를 저해한다.

John O. McGinnis / 2018-09-05 / 조회: 600

 

 

자유주의 정보 18-161.pdf

 

 

모든 시민에게 정부가 소득을 제공해 준다는 생각이 점점 호응을 얻고 있다. 전 세계적으로 보편 소득제가 좌파에 의해 추진되고 있는 요즘, 밀턴 프리드먼 역시 이에 찬성 한 적이 있다. 하지만, 이 제안은 많은 양의 사회적 비용을 수반 할 것이다.


직업은 훨씬 더 큰 가치를 내포하고 있다.


사람들을 일로부터 해방시켜 주는 것이 복지의 최종 목표라 생각되지만, 이는 개인적, 사회적 질서의 근간을 흔드는 결과를 초래 할 것이다. 직업은 단지 돈을 버는 것이 아니다. 직업은 성취감과 만족감을 주고, 타인에 대해서도 관심을 가지게 하며, 동료들과의 사회적 유대감 역시 형성시켜 준다.


오늘날의 좌파는 직업의 이러한 가치를 망각 한 것 같다. 노동부 장관 로버트 리히는 오늘날 대부분의 직업이 “만족감이나 창의력”을 제공해주지 못한다고 이야기했다. 하지만, 그의 주장은 그의 형편없는 상상력과 공감만을 보여줄 뿐이다.


창의력을 발현하기 위해 꼭 글을 쓸 필요는 없다. 재량권이 있는 모든 일들은 사람들에게 더 나은 방법을 생각 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준다. 설사, 재량권이 없는 일이라 하더라도, 이를 잘 해내면, 만족감을 얻게 된다. 유럽의 복지 국가들에서조차 고용이 되지 않음으로 인한 이러한 불행의 사례가 나타나고 있다.


더 나아가, 직업은 사회적인 권위에 얽매이지 않는 자기 수양을 촉진한다. 책임감, 자아 통제 같은 부르주아적 덕목은 강압적 통치를 대체 할 수 있는 사회 규범을 세우는데 도움이 된다. 직장에서 익힌 시간 엄수, 절약, 공정한 교환에 대한 습관은 개인 생활에도 반영되게 된다. 일을 통해 얻게 된 습관은 우리가 보다 좋은 사람이 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사람들은 서로를 필요로 한다.


많은 사람들에게, 일자리는 중요한 사회적 네트워크를 제공한다 : 동료, 롤 모델, 조언자 등 많은 사람을 만날 수 있다. 외로움이 사회적 문제로 부각된 시기에, 사람들을 고립된 삶으로 몰아내는 것은 위험한 일이다.


이에 대해, 일이 그렇게 좋은 것이라면, 사람들은 그 인센티브가 줄어들어도 일을 할 것이라는 의견이 있을 수 있다. 하지만, 일의 장점을 느끼려 일을 하기 보다는, 일의 가치를 자연히 느끼며 일을 하는 것이 더 좋다. 일례로, 젊은 사람들은 스스로 돈을 벌어보기 전까지는 자신의 삶을 낭비하는 경향이 있다.


사무엘 존슨은 가난한 사람들에 대한 식량 지원과 마찬가지로, 일의 중요성 역시 문명의 특징 중 하나라 이야기했다. 노동 의욕을 감소시키는 또 다른 프로그램을 만들기보다, 근로 의욕을 고취시키는 소득세 공제 프로그램 등을 도입하는 편이 더 좋은 결과를 가져다 준다. 사회 복지 시스템은 생산적인 삶이 좋은 삶이라는 관념을 강화해야 한다.


본 내용은 https://fee.org/articles/a-guaranteed-income-would-undermine-the-social-virtues-of-work/를 번역한 내용입니다.


번역 : 조정환

       

▲ TOP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자
326 감세가 미국인들을 돕는 방법
Kevin Dayaratna / 2018-12-18
Kevin Dayaratna 2018-12-18
325 아베노믹스: 한번 속지 두번 속으랴
Andrew Moran / 2018-12-17
Andrew Moran 2018-12-17
324 영국을 사랑하는 한 사람의 청원: 브렉시트 이야기는 이제 그만 할 때가 되었다
Dalibor Rohac / 2018-12-14
Dalibor Rohac 2018-12-14
323 중국의 인공섬에 대해 대처하기 위해서는, 이제 행동에 나설 때이다
Michael Rubin / 2018-12-13
Michael Rubin 2018-12-13
322 말기 환자를 위해 미국 식품의약국(FDA)은 규제를 풀어야 한다
Raymond March / 2018-12-12
Raymond March 2018-12-12
321 왜 피의자에 대한 무죄추정의 원칙이 문명에 있어 중요한가
Donald J. Boudreaux / 2018-12-11
Donald J. Boudreaux 2018-12-11
320 베네수엘라 연방제의 죽음- 사회주의의 대두
Rafael Acevedo and Humberto And / 2018-12-10
Rafael Acevedo and Humberto And 2018-12-10
319 “사회주의”라 하는 연쇄 살인범
Rafael Acevedo / 2018-12-07
Rafael Acevedo 2018-12-07
318 왜 우리는 해외로 유출되는 일자리들에 대해 듣지만, 해외에서 미국으로 유입되는 710만개의 일자리에 대해서는 뭐라고 할 것인가?
Mark J. Perry / 2018-12-06
Mark J. Perry 2018-12-06
317 자유국가 빈곤층 소득이 비자유국가 빈공층 소득보다 8배 더 높은 이유
Evangelos Andreou / 2018-12-05
Evangelos Andreou 2018-12-05
316 이익을 추구하는 학교들이 교육혁신을 가져올 수 있을까? 한 기업가가 그렇다고 말한다
Kerry MCDonald / 2018-12-04
Kerry MCDonald 2018-12-04
315 미국-멕시코-캐나다 협정: 개요와 전망
Gary Hufbauer, Steven Globerman / 2018-12-03
Gary Hufbauer, Steven Globerman 2018-12-03
314 브라질의 “더 많은 의사들” 프로그램에서의 쿠바의 철수는 사회주의의 착취적 본질을 보여준다
Rafael Ribeiro / 2018-11-30
Rafael Ribeiro 2018-11-30
313 왜 데이터 프라이버시 논쟁은 무의미한가
Rachel Tripp / 2018-11-30
Rachel Tripp 2018-11-30
312 불평등에 관한 흔한 오해
Ryan McMaken / 2018-11-29
Ryan McMaken 2018-11-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