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단따돌림과 노예제도

장윤성 / 2019-01-15 / 조회: 481

집단 따돌림과 괴롭힘을 보면 가해자들은 직장 내 하급자들을 개인과 개인의 동등한 인격적 관계로 보지 못하고 소유물 내지는 나의 로봇 정도로 생각하는 것 같습니다. 그런 뿌리에는 역사상 노예제도를 스스로 극복하지 못한 우리 역사에 숨어 있다고 생각됩니다.





       

▲ TOP


  • 과로사 위험으로부터 집배원을 살리는 방법

  • 자유가 지나치면 방종이 되나

  • 아나니아와 삽비라는 사회주의 경제의 위선

  • 직장내 괴롭힘 금지법

  • 일본의 무역 보복, 한국과 일본 중 누가 손해인가?

  • 부유한 자본주의, 가난한 사회주의 - 중국 이야기

  • [책추천] 부유한 자본주의, 가난한 사회주의 - 서문편

  • 세금은 도둑질 Taxation is theft

  • 게임 규제 좀 그만해라 (자유한국당은 정신차려야)

  • 성경 속 이자 이야기

  • 면허제 폐지 -2-

  • 면허제 폐지 -1-

  • 성경의 첫 부동산거래

  • 초대교회는 공산주의였을까

  • 고어 인조 혈관 사태 후속편

  • 프로포폴과 자유